커뮤니티

전화 문의 안내

  • 02-476-7566
  • 02-476-1177
  • 평일 09:00 ~ 18:00
  • 토요일 09:00 ~ 13:00
  • 점심시간 13:00 ~ 14:00

※공휴일,일요일 : 휴진 ※접수는 사전에 마감될 수 있습니다

건강강좌

  • 커뮤니티
  • 건강강좌

제목

물의 놀라운 효능, 물을 마시면 인지 기능이

세계보건기구(who)가 권장하는 하루 물 섭취랑은 2l. 하지만 한국인 대부분이 적정 섭취량에 못 미치는 양의 수분을 섭취하고 있다. 한국인의 평균 물 섭취량은 성인 남성 1l, 성인 여성 860ml수준이다.

인체의 약 70%를 차지하는 수분은 생명 유지를 위해 필수이며, 우리 몸은 수분이 1~2%만 부족해도 심한 갈증이 느껴진다. 물은 체온 조절, 노폐물 제거, 변비 예방 등 몸의 작용과 긴밀한 관련이 있다. 충분한 양의 물을 마시는 것은 신체적 건강을 증진시키는 데 도움을 준다. psychology today가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수분 섭취가 중요한 이유가 하나 더 있다.

물

물을 마시면 의사 결정 능력이 향상된다

사람들은 매일 크고 작은 결정에 직면한다. 우리는 인생에서 더 나은 결정을 하기 위해 항상 노력하는데, 이때 ‘물’이 도움을 줄 수 있다.

최근 한 연구에서, 물을 마시면 기억력과 집중력이 향상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. 성인 참가자들은 전날 밤부터 단식한 후 인지능력 검사를 진행했다. 검사 결과 시험 전 500ml의 물을 마신 사람은 물을 마시지 않은 사람에 비해 더 나은 인지 능력을 나타낸 것으로 나타났다.

더도 말고, 덜도 말고!

과다수분공급은 혈중 나트륨 수치를 낮추는데, 이는 구토 및 균형 문제를 유발할 수 있으며 심할 경우 발작 또는 혼수 상태에 빠질 수 있다. 뇌세포는 낮은 혈중 나트륨 수치에 특히 취약하다. 뇌는 적절한 의사소통을 위해 신경세포가 필요로 하는 전기적 자극을 가하는데, 나트륨이 없으면 뇌는 이를 행할 수 없어 판단력이 낮아질 수 있다.

탈수증상은 뇌로 가는 혈류를 억제한다. 뇌에 적절한 혈류를 공급하는 것은 건강한 인지 기능을 위해 필수다. 혈액은 뇌에 필요한 산소와 필수 영양소를 공급하는 역할을 하는데, 이가 억제되면 인지 기능에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. 더불어 탈수증은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의 분비를 증가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. 높은 코르티솔 수치는 인지 기능, 판단력 저하와 연관되어 있다.

물 마시는 아이

건강하게 수분 섭취하는 방법

수분 섭취가 부족하다면 물을 마시는 습관이 들지 않아서일 가능성이 높다. 이때 물병을 가지고 다니면 수분 섭취량을 늘릴 수 있다. 또한 휴대폰이나 애플리케이션의 알림 기능을 사용하여 수분 섭취 시간을 지키는 것도 좋다.

단, 물 섭취량은 개인마다 다를 수 있다는 점을 유념해야 한다. 나이, 신체 활동, 건강 상태 등의 요소들에 의해 적정량이 달라질 수 있다.

출처: 건강이 궁금할 땐, 하이닥 (www.hidoc.co.kr)